영화 / Movie

관상 The Face Reader, 2013

영화광 0 1,305 2013.09.21 12:08
관상 The Face Reader, 2013
요약 한국 | 시대극 | 2013.09.11 | 15세이상관람가 | 139분
감독 한재림
출연 송강호, 이정재, 백윤식, 조정석 
홈페이지 www.face-reader.co.kr


인간은 자신의 얼굴이 미래를 결정할까. 아니면 자신이 태어난 년월일시가 자신의 미래를 결정할까? 일단 자신의 얼굴이 자신의 미래를 좌우하는지부터 살펴 보자면, 이 영화가 그 설명 중 하나일 것이다. 조선 최고의 관상쟁이가 왕위 다툼에 휩쓸리는 이야기를 다룬 이 영화는 격동의 시기 수양대군의 계유정난을 다루고 있다. 아버지가 역모에 휩쓸려 벼슬에 나아 가지 못한 송강호는 관상을 배워 사람의 얼굴과 앞날의 연관성을 파악하고자 했다. 열심히 공부한 덕에 자잘한 앞날의 길흉화복을 볼 수 있게 된 송강호는 소문 듣고 찾아온 김혜수와 함께 한양에서 관상을 보기 시작한다. 우연한 기회에 좌의정 김종서와 마주하게 된 송강호(극 중에서는 "내경")는 왕권과 조정의 안위를 위해서 역모의 상을 찾으라는 왕의 지시를 받게 된다. 그리하여 송강호는 조정석과 함께 이방원 이후 형제끼리 칼부림을 하게 되는 계유정난에 말려들게 된다.

2309174F520D7A4F192F15

변함없이 큰 매력 보여준 김혜수. 

2409174F520D7A541D99CF

이 영화에서 최고의 장면은 바로 위 장면일 것이다. 김혜수가 감금하다시피한 송강호와 조정석이 탈출할 기회를 잡고서 장경을 만나 천연덕스럽게 빠져 나간다. 김혜수도 부인할 수 없어서 웃고 마는 장면인데 어쩌면 저렇게 자연스러울 수가 있을까 싶다.

27149F4F5237A3090CF856

조정석은 건축학개론에 이어서 이 영화에서도 자신의 매력을 한껏 발산하였다. 후반부에 그 존재감이 살짝 희석되는 듯한 느낌을 받았지만, 초반과 중반에 송강호에 밀리지 않을 정도로 자신의 위치를 지켰다. 

이 영화는 잘 만들었다. 그때 당시 복색은 아니겠지만 한복도 형형색색이라 "백의민족" 분위기가 나지 않아 좋았다. 장소와 배우들 연기도 어색함이 없었다. 악역으로 나온 이정재도 어깨 힘 많이 준게 오히려 어울렸다. 게다가 영화에서 "관상"은 마지막 부분에서 송강호의 대사 그대로 받아들어야 함을 강조했다. 운명이란게 타고 나는 건 아니라고 본 것이다. 감독은 박해일, 강혜정 주연의 "연애의 목적"을 제작한 한재림.

살짝 안 좋은 점을 들라면, 송강호의 아들역으로 나온 이종석이다. 배우들이 실컷 조선시대 분위기를 만들어도 이종석을 보고 있노라면 아이돌이 타임머신 타고 들어가 있는 느낌을 받는다. 또한 한명회 역으로 나온 배우는 지나치게 "연극 대사" 치듯 해서 극 중에서 호흡을 제대로 이끌지 못한 느낌이었다. 

Comments

나무막대기(50cm 10개) 사무용품 문구 교재류 준비물
칠성운영자
LED응원도구 라이트 LED토끼머리띠 귀여운야광머리띠
칠성운영자
영실업 파워배틀와치카 울트라 소나
칠성운영자
고무동력기(프리미엄)-R1 사무용품 문구 교재류 준비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