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경찰청, '軍사이버사 댓글 공작'에 경찰 개입 의혹 수사

이야기꾼 0 324 03.12 20:05

軍사이버사에서 '악플러' 자료 등 2년 가까이 파일로 넘겨받아
2011년 보안사이버대장 지시로 정부 정책 지지 댓글도 게재
경찰청, 금명간 치안감급 이상을 단장으로 특별수사단 구성

【서울=뉴시스】박준호 기자 = 과거 경찰청 보안사이버수사대 요원들이 정부 정책에 반대한 네티즌을 색출하는 군(軍)의 작전에 관여하고, 특정 성향의 인터넷 댓글을 올려 여론조작과 정치에 개입하려 한 정황이 경찰의 자체 진상조사에서 일부 확인됐다.

경찰청은 국군사이버사령부(군사이버사)의 '블랙펜(Black Pen)' 활동 관련 경찰 개입 의혹 등에 대해 수사를 통해 실체적 진실을 규명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경찰청 보안국이 진상조사팀(TF)을 자체 구성·조사한 결과, 지난 2011년 당시 경찰청 보안사이버수사대 직원들이 당시 상사로부터 정부정책에 대한 지지 댓글을 게시하도록 지시를 받아 일부 실행한 사실이 확인됐다.

 

 

 

 

 

 

도대체 어디까지...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78 이정미 "정부의 김종필 무궁화장 추서, 중단해달라" 이야기꾼 06.25 19
2277 이인규, 뜬금없는 보도자료 배포.."'논두렁 시계'는 '원세훈 작품'" 주장 반복 이야기꾼 06.25 18
2276 이인규 "원세훈이 검찰총장에 전화해 '논두렁시계' 보도 제안" 이야기꾼 06.25 15
2275 한국당 중진 "김성태 즉각 사퇴하고 비대위 준비위 해체하라" 이야기꾼 06.25 76
2274 文지지율 약보합 75.4%..정의당, 대선 후 최고 지지율 이야기꾼 06.25 91
2273 홍준표 "친박, 내가 나가면 당 지지율 오른다 해..한번 보겠다" 이야기꾼 06.25 13
2272 체면 구긴 바른미래..'장하성 포스코 인사개입' 논평냈다 취소 이야기꾼 06.25 17
2271 서울역에 걸린 플랭카드 이야기꾼 06.25 51
2270 문 대통령, 러시아 기립박수 부른 '인문학 연설' 이야기꾼 06.22 54
2269 아니 안철수 대표님~~~왜 몰래 들어와욬ㅋㅋㅋ뭐 잘못했나요???ㅋㅋㅋ 댓글+1 비욘세♥ 06.22 61
2268 검찰, '김재원 사건' 덮나? 조직적 회피 의혹 이야기꾼 06.22 43
2267 박근혜의 남자들 엇갈린 행보.. "난 친박 아냐" "불출마" 이야기꾼 06.22 29
2266 박관용 "한국당, 궤멸상태..외부인 데려와 수습 안돼" 이야기꾼 06.22 30
2265 이언주, 원내대표 출마선언.."여성 원내대표 탄생이 혁신" 이야기꾼 06.22 30
2264 대구 수돗물, 신종 환경 호르몬·발암물질 다량 검출에 '비상' 칼마시케시케시 06.22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