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김경진, "김이수 안타깝지만 청와대가 자초한 일"

이야기꾼 0 834 2017.09.13 17:06
김경진 국민의당 의원. 박지호기자 jihopress@etnews.com

그러면서 “청와대와 대통령은 더 이상 국민이 이 같은 고민과 고뇌를 반복하지 않도록, 누구나 수용할 수 있는 합리적인 인사를 지명해 달라”고 당부했다.

김 의원은 당초 김이수 재판관을 소장으로 지명한 것이 청와대의 독선과 독단의 상징이라고 했다. 김 의원은 “후보자는 재판관 잔여임기가 12개월에 불과하다”면서 “조직 안정과 리더십에 문제가 생긴다”고 말했다. 헌재의 독립성과 항상성은 고려하지 않았다는 것이다.

김 의원은 “통진당 해산 반대처럼 소수의견이 있을 수 있다”면서도 “헌재소장은 균형과 공감이 중요하다”고 지적했다. 헌재소장이 편향성을 가지면 판결의 신뢰가 깨지고 사회갈등이 격화된다는 설명이다.

 

 

 

 

 

 

 

역시 궁물당 답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278 이정미 "정부의 김종필 무궁화장 추서, 중단해달라" 이야기꾼 06.25 19
2277 이인규, 뜬금없는 보도자료 배포.."'논두렁 시계'는 '원세훈 작품'" 주장 반복 이야기꾼 06.25 18
2276 이인규 "원세훈이 검찰총장에 전화해 '논두렁시계' 보도 제안" 이야기꾼 06.25 15
2275 한국당 중진 "김성태 즉각 사퇴하고 비대위 준비위 해체하라" 이야기꾼 06.25 76
2274 文지지율 약보합 75.4%..정의당, 대선 후 최고 지지율 이야기꾼 06.25 91
2273 홍준표 "친박, 내가 나가면 당 지지율 오른다 해..한번 보겠다" 이야기꾼 06.25 13
2272 체면 구긴 바른미래..'장하성 포스코 인사개입' 논평냈다 취소 이야기꾼 06.25 17
2271 서울역에 걸린 플랭카드 이야기꾼 06.25 51
2270 문 대통령, 러시아 기립박수 부른 '인문학 연설' 이야기꾼 06.22 54
2269 아니 안철수 대표님~~~왜 몰래 들어와욬ㅋㅋㅋ뭐 잘못했나요???ㅋㅋㅋ 댓글+1 비욘세♥ 06.22 61
2268 검찰, '김재원 사건' 덮나? 조직적 회피 의혹 이야기꾼 06.22 43
2267 박근혜의 남자들 엇갈린 행보.. "난 친박 아냐" "불출마" 이야기꾼 06.22 29
2266 박관용 "한국당, 궤멸상태..외부인 데려와 수습 안돼" 이야기꾼 06.22 30
2265 이언주, 원내대표 출마선언.."여성 원내대표 탄생이 혁신" 이야기꾼 06.22 30
2264 대구 수돗물, 신종 환경 호르몬·발암물질 다량 검출에 '비상' 칼마시케시케시 06.22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