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Culture

[책 읽는 대한민국] 『쇼르인 이야기』

쇼르인은 2010년 기준으로 1만 3000명이 생존해 있으며 ‘대장장이 타타르’, ‘검은 타타르’, ‘쇼르’ 등으로 기록돼 있다. 민족 이름은 쇼르인이 가장 많이 거주하는 강 이름 ‘쇼르’에서 기원한다는 설이 가장 유력하다. 과거 쇼르인은 공식으로 러시아정교를 믿었으나 실질적으로는 조상 숭배, 사냥 숭배 등 텡그리 사상을 가지고 있다. 이 책에는 첼레이가 지혜를 내어 사람의 목숨을 거두는 ‘죽음’을 철로 만든 관에 가뒀고 이후 사람들이 더 이상 죽지 않게 됐다는 이야기 '우스 첼레이의 꾀에 넘어간 죽음', 까마귀와 한
0 Comments

지구 뽀로로 크레파스 55+9색 아동크레용 미술학용품
칠성운영자
쏘렌토R 와이퍼 600mm500mm 세트
칠성운영자
(캐스B) 플레이 코코 신생아 성교육인형 세트
칠성운영자
희망화일/A4 각쫄대화일 10매
칠성운영자